함께하는 사랑밭, 가정의 달 맞아 독거·고령 보훈 가족에 ‘따뜻한 나눔 상자’ 위문품 지원
상태바
함께하는 사랑밭, 가정의 달 맞아 독거·고령 보훈 가족에 ‘따뜻한 나눔 상자’ 위문품 지원
  • 정영숙
  • 승인 2020.05.0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함께하는사랑밭

 

함께하는 사랑밭은 가정의 달을 맞이해 8일 ‘따뜻한 나눔 상자’를 서울남부보훈지청에 전달했다고 8일 밝혔다.

함께하는 사랑밭 사옥에서 진행된 이번 ‘따뜻한 나눔 상자’ 전달식은 특별한 날 더욱 소외되는 독거·고령 보훈 가족들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소외계층들이 조금이라도 힘을 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반찬 7종, 설렁탕, 육개장, 라면 등 식료품으로 ‘따뜻한 나눔 상자’를 구성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서울남부보훈지청 양홍준 청장은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위기 상황으로 더욱 어려워진 국가유공자분들과 보훈 가족에게 큰 힘이 될 것 같다. 나라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분들을 위해 힘써준 함께하는 사랑밭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함께하는 사랑밭 권태일 이사는 “특별한 날 더욱 소외되는 우리 이웃들이 이번 지원을 통해 나눔으로 함께 헤쳐나갈 수 있길 바란다. 더불어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 사랑밭은 매년 국가유공자들을 위한 보훈 가족 초청 행사, 식료품 지원, 명절 위문품 전달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위기 상황 극복을 위한 구호 물품, 생필품, 면역력 강화 KIT를 통해 소외계층 지원을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