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광부의 신역학] 재물복 있는 자녀를 낳으려면 강철의 쥐해 경자년에
상태바
[백광부의 신역학] 재물복 있는 자녀를 낳으려면 강철의 쥐해 경자년에
  • 백광부
  • 승인 2020.01.10 0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전에 황금돼지의 해라면서 정해년에 출산 붐이 일었다. 자녀들이 경제적으로 풍족하게 살기를 바라는 부모들의 욕심이 만든 해프닝이다.

또다시 기해년이 되자 또 황금돼지의 해라면서 기해년에도 출산 붐이 일었다. 정해년도 황금돼지이고 기해년도 황금돼지일 수는 없다. 둘 중에 하나는 엉터리이든가 아니면 둘 다 엉터리다.

명리학상으로 보면 둘 다 엉터리다. 사주팔자 명리, 동양철학을 전혀 모르는, 혹은 악용하는 마케터들의 상술에 사람들이 놀아난 것이다.

황금돼지해는 신해(辛亥)년이다. 辛은 보석, 부드러운 황금을 뜻하는 명리용어다.

신해년이나 신해일에 태어난 사람들은 다른 해, 다른 날에 태어난 사람들보다 미남 미녀들이 더 많다.

辛이 보석인데다가 亥는 상관(傷官)에 해당하는데 상관은 보여지는 것, 표현하는 것을 뜻한다. 그래서 상관이라는 것이 있으면 미남 미녀일 가능성이 높아진다.

각설하고... 돼지해보다는 쥐의 해 출신들 그리고 쥐의 달 출신들이 좀 더 부유한 삶을 산다.

水가 원래 사주명리학상으로 재물을 뜻하기도 하는데 그 水가 가장 강한 때가 子다  자년, 자월...

실제 명리학과 상관없이 통계적으로도 한겨울 즉 子월생들에 다른 달 출생보다 부자들이 더 많다고 한다.

子 중에서도 금생수 상생으로 水기운을 만들어내는 庚子년이 재물운이 가장 많다고 할 수 있다.

아들 딸이 재물 많이 모으고 살기를 바라면 돼지해가 아니라 강철의 쥐해인 경자년에 출산하는 것이 명리학상 옳다.

옛 사람들도 쥐가 부지런해서 많은 재물을 모은다면서 쥐 해, 쥐의 달을 좋아했었다.

庚은 단단한 금이다. 子는 쥐. 강철의 쥐띠해는 2020년 2월 4일 오전 4시 17분부터다. 16분도 아니고 17분부터 새해가 시작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